커뮤니티 > 포토뉴스 
    2017년 해기사 명예의 전당 헌정식 개최
ID : admin (관리자) 2017-05-24 18:17:07  (61.76.185.59)
큰 이미지를 보시려면 클릭하세요.
큰 이미지를 보시려면 클릭하세요.
 
올해의 헌정인물, 인천항 도선사·한국함대 제1전단 사령관 故 윤영원 님
 
한국해기사협회는 5월 24일 오후 2시 부산 태종대 공원 내 「해기사 명예의 전당」에서 ‘2017 해기사 명예의 전당 헌정식’을 개최하고 올해 선정된 故 삼호(森湖) 윤영원 님을 헌정했다.
 
이날 헌정식에는 조승환 부산지방해양수산청 청장, 서진희 해양수산부 선원정책과 과장, 이현식 한국도선사협회 전무이사, 홍종해 부산지방해양안전심판원 원장, 서병규 한국해양수산연수원 원장을 비롯한 해운관련 기관·업계 관계자, 유족 및 협회 임원 등 120여 명이 참석했다.
 
헌정식은 경과보고 및 헌정인물 공적보고 후 한국해기사협회 이권희 회장의 헌정사와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의 축사를 하고 흉상제막식과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이권희 회장은 헌정사를 통해 “우리나라가 해운강국으로 우뚝 설 수 있었던 것은 바다의 중요성을 알고 바다를 위해 일생을 바친 삼호(森湖) 윤영원 님을 비롯한 훌륭한 선배 해기사들의 덕분”이라며 “오늘 이 헌정식을 통해 해양가족 모두가 긍지와 자부심을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김영석 해양수산부 장관은 축사를 통해 “해기사 명예의 전당과 더불어 우리의 해양 미래를 책임질 선원들이 직업에 대한 사명감을 갖고 보다 나은 환경에서 일할 수 있도록 해양수산부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올해 해기사 명예의 전당에 헌정된 삼호(森湖) 윤영원 님은 진해고등해원양성소 항해과를 졸업하고 해방이후 해군소위로 임관하여 해군사관학교 교관, 군산경비부 참모장 등을 역임하셨으며, 6·25전쟁 중에는 원산에서부터 진남포까지 동·서해의 기뢰 소해 작전을 성공적으로 수행하여 연합군의 안전항로 확보와 1952년 1월 3일부터 4일까지 북한군과 대치중 피난민 3,340명의 수송작전을 성공하여 그 공적으로 2개의 충무무공훈장과 을지무공훈장, 미국 동성무공훈장,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였다. 한국전쟁 이후 한국함대 제1전단 사령관을 거쳐 1956년 해군수로국장을 역임하며 수로도지 간행과 선박의 안전항로 확보하는데 공헌하였다.

해군 대령 예편 후 1962년부터는 30년간 인천항 도선사로 활약하며 우리나라 산업경제활동에 기여하였다. 1963년 인천로타리클럽에 입회하여 80년대에 매년 1천4백만원을 10년간 기부하고 각종 재해에 성금과 봉사·후원활동에 참여하며 ‘인간의 가치는 봉사의 정도에 따라 평가 된다’는 말을 남기고 2010년 9월 5일 영면하였다.
 
협회 제63차 정기총회 개최 제31대 신임회장 이권희 선출
임재택 前 회장, 최고 영예인 금탑산업훈장 수훈
마리너스잡